조로아스터에서 하늘의흐름으로 변경했다.


하늘의 흐름은 한자로 천류(天流)이다.

천류라는 이름이 이미 사용중이라서

풀어서 사용했다.


하늘의 흐름을 세글자로 줄이면

한흐름이라고 부를 수도 있겠다.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순환

하루단상 2017.08.02 07:08
분노에 분노하면 악의 순환고리가 생기고 그것은 죽음의 고리를 만든다.

선에 악으로 보답하면
그것 역시 배은의 고리가 생기고
그것은 죽음의 고리를 만든다.

악에 선으로 보답하면
은혜의 고리가 생기고
그것은 생명의 고리를 만든다.

악에 무로 보답하면
생멸의 고리가 끊기고
그것은 열반의 근거를 만든다.

이 모든 순환의 고리는
선도 없고 악도 없을 때
초월하게 된다.

https://www.newsnack.me/%ec%95%84%eb%82%b4%eb%8a%94-%eb%82%a8%ed%8e%b8%ec%9d%b4-%eb%b0%a9%ec%8b%ac%ed%95%9c-%ed%8b%88%ec%9d%84-%ed%83%80-%ec%88%9c%ec%8b%9d%ea%b0%84%ec%97%90-%ec%84%b1%ea%b8%b0%eb%a5%bc-%ec%9e%98%eb%9e%90/?utm_source=facebook&utm_medium=fbpage_vvkr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삼보의 법고 소리가 울려퍼진다.
잠들었던 와불이 기지개를 켠다.

비가 내리고 천둥이 친다.
용이 구름을 헤치고 하늘로 날아오른다.

법신의 사리는 고요히 진동하며
파문을 만든다.

안도 없고 밖도 없으며
상대도 없고 절대도 없다.

잠들었던 만물이 눈을 뜬다.
와불이 일어선다.
와불이 깨어난다.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운주사를 거쳐
송광사
해인사
천전리각석
통도사를 지났다.

통도사에 잠들었던 운룡이
눈을 떴고,
용화전의 미륵불이 일어나고
와불은 깨어나고
만물이 바로 선다.

다친 것도 그릇된 것도
아픈 것도 이상한 것도
부당한 것도 불합리한 것도
본래 없었다.

그러니 앞으로도 없을 것이고
그 이후로도 없을 것이다.

어떤 사건이 그대를 뒤흔들지라도
평상심으로 일상을
평상심으로 일생을
운영하라.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구름이 피어 오른다.

햇빛이 구름사이로
몸을 숨긴다.

산들이 안개로 옷을 입고
향을 피운다.

그 곳으로 향하는 길에는
끝없이 꽃들이 피어 있었다.

바람이 불어왔다.


천지의 도수가 열리고
만물이 바로선다.

와불이 일어난다.
세상이 개벽한다.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기도

하루단상 2017.07.26 07:04
하늘의 별은 찬란히 빛납니다.
그 때문일까요?
잠을 이룰 수 없습니다.

저는 기도했습니다.
당신의 날개
그 그늘에서 쉬게 해달라고.

하지만 제 마음은 밀랍처럼
말라붙고
제 목소리는 마른 땅처럼 갈라졌습니다.

촛불은 꺼졌고, 묵주는 끊어졌습니다.

저의 날개는 산산이 조각났고
저의 팔과 다리는
더 이상 말을 듣지 않습니다.

제가 실의와 비탄에 빠져있을 때
당신께서는 가만히 손을
내미셨습니다.

그리고 그분께서는 새 묵주를 주셨습니다.
또 꺼진 촛불에 다시 불을
붙여주셨습니다.

당신은 나를 감싸안고
말없이 당신의 날개로
저를 끌어올려 주셨습니다..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상화지기란 생명력을 말한다.

사람의 건강이 회복되려면 기본적으로

일단 생명력이 있어야 된다.


그리고 생명력이 강해야 회복도 빠르고

건강도 쉽게 호전된다.


생명력이 강한 사람이 자신에게 무엇이

좋고 나쁜지를 빠르고 정확하게 안다.


하지만 생명력이 약한 사람은 그것을 

아는 것이 느리고 힘들다.


따라서 상화지기를 바르게 양육하는 것이

건강의 첩경이 되겠다.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중고폰을 구입했다.


근데 핸드폰이 뭔가 깔끔하지 않다..


어플이 몇개 깔려 있다???



도난폰을 산 건가.. ㅎㄷㄷㄷ



SK 텔레콤의 T 다이렉트에서

일련번호로 조회를 했는데






... 영 찝찝했다.



알뜰폰허브에서 도난/분실 여부를 조회할 수 있다.


IEMI는 설정에서 핸드폰 정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비마다 메뉴 이름은 다를 수 있으니,

구글링해서 좀 더 자세히 찾아보도록 하자.


혹은 뒤에 붙은 스티커로 확인이 가능하다.

(보통은 배터리를 뺀 자리에 붙어 있다고 한다.)




이 사이트에서


동의를 하고, IMEI 조회에 IMEI 번호를 입력하면 된다.

보안 이미지의 경우 잘 안보이면 이미지 바꾸기를 누른다.

잘 보이는 이미지가 나왔을 때, 입력하면 된다.




단말기식별번호(IEME)로 조회해봤는데, 다행히 분실 신고는 없었다.

휴... 도난 폰은 아닌 갑다.




참고

IEMI 번호 확인

알뜰폰허브 - 도난/분실신고 조회

T다이렉트- 일련번호 조회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자본주의란 무엇인가?
한 마디로 정의하기에는 변화가
너무 많았다.

자본주의는 계속해서 수정되고
변경되면서 오늘날에 이르렀다..


세계 1차 대전이 종결되면서
독일은 막대한 빚을 안게 되었다.
결국 독일 은행은 과다하게 화폐를 발행했고, 그 결과 하이퍼 인플레이션이 발생했다.

케인즈는 이 사태를 예견하고 있었다. 그는 전세계의 시장과 국가 동향들을 살피면서 경제를 큰 그림으로 보고 있었다.

그는 국가가 나서서 경제의 어려움을 해결해야 한다고 했다. 방치해서 해결될 일이 아니라고 한 것이다.

이 사상은 미국의 뉴딜정책으로 구현되었다. 그리고 그 결과는 매우 눈부신 결과를 가져왔다.

한동안 황금기가 지속되었다. 그러나 그것도 오래가지 못했다. 스태그 플레이션이 시작 된 것이다. 이는 경기불황과 인플레이션이 동시에 닥친 것이다.

하이에크는 정부의 개입에 대해서 경고해왔고, 케인즈의 계획경제, 정부주도 성장에 반대했다. 보이지 않는 손이 일하도록 놔둬야 한다고 말했다.

결국 영국의 마가렛 대처는 대처리즘을 표방하며 하이에크의 이론을 실천에 옮긴다. 하이에크의 사상은 신자유주의이다. 시장을 믿고 모든 것을 맡긴다는 이야기가 담겨 있다.

하이에크의 이론도 시간이 지나면서 효력을 보여주었다. 경기가 다시 살아났다. 하지만 이것도 오래가지 못했다. 멕시코에서, 미국에서, 태국에서, 한국에서, 줄줄이 경제위기가 들이닥쳤다.

여기에 대한 가장 큰 문제는 돈이 돌지 않는다는 점이었다. 사실 돈을 가장 적극적으로 소비하는 계층은 저소득층이다. 그러므로 저소득층의 주머니를 채워줘라. 그러면 경제가 살아날 것이다.
이를 이론화한 사람이 멜서스이다. 그는 기본소득에 대해서 이야기했다. 복지 자본주의에 대해 이야기 한 것이다.


오늘날 풍요로운 국가는 대부분 탈 상품화사회를 이룩한 유럽의 복지국가 들이다. 덴마크, 노르웨이, 스웨덴 이들이 대표적인 복지국가이다. 이들은 대부분 자유주의 유럽 국가들이다. 가장 좋은 대안으로 복지국가를 선택한 것이다.

미래의 경쟁력은 무엇인가? 창의력이다. 창의력은 어디에서 오는가? 모험에서, 실패할 수 있는 자유에서 온다.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니까야가 한자로 번역되어 아함경이 되었다.

니까야는 팔리어 경전들을 말한다.

초기경전이라고도 한다.


총 5부로 되어 있다.


1.디가 니까야 (한역: 장아함경, 장부)

첫번째 경전 묶음으로 길이가 긴 경의 모음이다.

총 34개 경에 3품으로 나눠져 있다.

- 실라칸다박가, 계온품 13경

- 마하박가, 대품 10경

- 빠띠까박가, 당학품 11경


2.맛지마 니까야 (한역:중아함경, 중부)

두번째 경전 묶음으로 중간 길이의 경을 모은 것이다.

팔리어로 맛지마는 중간이라는 뜻이다.

디가 니까야보다는 길이가 짧고, 앙굿따라 니까야 보다는 길이가

긴 경이 대부분이지만 일부는 길이가 매우 짧다.

총 154개 경에, 50경씩(마지막편만 52경), 3편(부)..



3. 상윳따 니까야 (한역:잡아함경, 상응부)

세번째 경전 묶음으로, 짧은 길이의 경을 모은 것.

2889개의 경에 주제에 따라 5품, 56상응, 203품으로 분류한다.

팔리어로 상윳따는 주제에 따라 묶인이라는 뜻이며,

상응으로 한역되었다.


4. 앙굿따라 니까야 (한역:증일아함경, 증지부)

네번째 경전 묶음으로, 짧은 길이의 경을 모은 것이다.

약 2308개의 경이 11장으로 나뉘어 있는데, 각 장의 숫자와 관련된

내용으로 정리되어 있다. 각 장은 다시 10개의 품으로 나뉜다.


5. 쿳다까 니까야 (한역: 소부)

팔리 경장의 마지막 묶음이다. 결집이 끝난 후 남은 것들을

다시 모은 것이다. 숫타니파타, 담마파타(법구경)등이 포함되어 있다.




참고

불교자료모음 - 네이버 블로그

초기경전말씀 - 순일선원

초기불전연구원 - 다음카페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